작성일 : 20-08-27 13:53
[서울신문] 기도 염불로 위로하며 걷기명상하며… 불교계 자살 예방 릴레이 ‘생명법회’
 글쓴이 : 불교상담개발원 (121.♡.208.68)
조회 : 162  
   https://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200826023002&wlog_tag3=… [45]

기도 염불로 위로하며 걷기명상하며… 불교계 자살 예방 릴레이 ‘생명법회’ 

입력 :ㅣ 수정 : 2020-08-26 01:29


불교계가 코로나19로 인한 불안, 우울감 확대와 자살 충동을 막기 위해 이색 릴레이 법회를 진행한다. 불교상담개발원이 오는 30일 서울 조계사를 시작으로 9월 13일 서울 봉은사, 10월 17일 수원 봉녕사, 11월 15일 부산 범어사에서 차례로 마련하는 `생명살림법회´로 명상과 법회가 결합한 형태로 진행되는 게 특징이다. 일정은 코로나19 추이에 따라 변경될 수 있다.

생명살림법회는 불교의 핵심 가르침인 불살생에 바탕한 생명 존중 사상을 가르치는 동시에 자살 예방의 필요성과 생명 존중에 대한 인식 확산을 목표로 진행된다. 생명 존중 리플릿 배부, 생명서약서 작성 등으로 짜인 캠페인도 펼칠 예정이다.

보건복지부와 중앙자살예방센터가 공개한 ‘2020 자살예방백서’에 따르면 2018년 우리나라 자살자 수는 1만 3670명이었으며, 인구 10만명당 자살자 수를 의미하는 자살률 역시 26.6명으로 나타났다.

법회는 고통받는 이들을 향한 자비심 발현과 살아 있는 생명의 고귀함을 찬탄하는 사무량심 법회부터 시작한다. 공동체에서 더불어 사는 방법을 훈련하는 화두명상 법회와 기도 염불을 통해 괴롭고 힘든 마음을 위로하는 기도염불 법회도 병행한다. 걷기명상을 포함한 동작으로 삶에 에너지를 불어넣는 움직임 명상 법회도 곁들인다.

불교상담개발원은 “최근 자살 예방 사업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고 있어 불교계서도 전략적, 체계적 접근이 필요하다”며 “지친 마음에 머무르게 하는 쉼의 직접적인 체험을 통해 삶의 온전한 모습을 찾을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불교상담개발원은 명상을 활용한 자살 예방 프로그램 공모도 진행하고 있다.

김성호 선임기자 kimus@seoul.co.kr